달빛잔향 :: 민언련의 미디어 탈곡기 403회 - #연합뉴스, 받아쓰기 하면서 논란만 키우는 국가기간 뉴스통신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