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빛잔향 :: [정PD가 보고 있다] 현병철의 '능숙한' 도피법






7일 오후 국가 인권위원회 앞 용산 참사 유가족들과 구속자 가족들이
 현병철 국가인권위원장의 반인권적, 반민주적 작태를 규탄하고 사과를 촉구하는 기자회견을 열었다.
이날 용산 참사 유가족들은 기자회견이 끝난 후 현병철 위원장의 면담을 신청했다.
하지만 현위원장은 용산 참사 유가족과의 면담을 거부하고 비밀스런(?) 방법을 통해 도망을 갔다는데...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