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빛잔향 :: 서문탁 - 여정(餘情)

서문탁 - 여정(餘情)

[일상다반사] |




서문탁 - 여정(餘情)
 
거리마다 불빛이 흐느끼듯 우는 밤
세월 흐른 지금도 사랑하고 있다니..

내 나이가 몇인가 꽃이 되어 진 세월
무던히도 참아 왔던 외로움의 눈물이..
 
사랑했어 사랑했어
우린 미치도록 사랑했었어
보고 싶어 너무 보고 싶어
내 사랑이 식기 전에..
 
별빛 속을 해매던 하나였던 그림자
지금 어디 있는지 너무 보고 싶은데..
 
*사랑했어 사랑했어
우린 미치도록 사랑했었어
보고 싶어 너무 보고 싶어
단 한 번만 내게 돌아와줘 돌아와줘
슬픈 내 눈물이 마르기 전에
보고 싶어 너무 보고 싶어
내 사랑이 다 식기 전에..
 
이것만은 꼭 기억해야 해
가려거든 오지 마...  




'[일상다반사]' 카테고리의 다른 글

흡연실의 천장벽화  (0) 2012.07.17
서문탁 - 여정(餘情)  (0) 2012.07.17
[웃음]안마의자 - Made in China  (0) 2012.07.16
21 점프 스트리트 - 21 Jump Street, 2012  (0) 2012.07.16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