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빛잔향 :: 안산 SJM, "올림픽·휴가기간 앞두고 기습적 폭력침탈"
반응형







SJM부상조합원인터뷰


안산에 위치한 SJM. 용역300명이 오후 1시 기습적으로 공장에 난입해 120여명의 조합원들을 폭행했다.
소화기와 쇠붙이를 던지며 공장2층으로 조합원을 몰아넣었다. 12명이 중상으로 입원중이다.


반응형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