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빛잔향 :: #14 깨어나다(상)

#14 깨어나다(상)

[노무현이 꿈꾼 나라] |

















누구나 그렇듯 처절한 가난은 뼛속 깊이 사무친다.
가난이라는 경험은 성공을 꿈꾸게 하기도 하고, 가난한 사람을 위해 살리라는 다짐도 하게 한다.
그렇지만 지독한 가난을 경험했다고 해서, 누구나 다 낮은 곳의 사람들을 위해 일하지는 않는다.
오히려 그 반대로 행동하는 사람들이 적지 않다.

보통 사람이 느끼는 감정대로 평범하기 그지없는 욕망을 갖고 살아온 노공.
성공이라고 얘기할 수 있는 지위를 얻었지만 잃은 것은 젊은 날의 다짐이었다.
가난한 시절 꿈꾸었던 양심이 한 사건을 계기로 깨어난다.
부림(釜林)사건! 그 사건은 오늘날의 노공을 있게 한 잊을 수 없는 사건이었다.
                                                                                                                                                                - 이건 글작가






'[노무현이 꿈꾼 나라]' 카테고리의 다른 글

#14 깨어나다(중)  (0) 2012.08.23
#14 깨어나다(상)  (0) 2012.08.20
김대중·노무현, 둘이면서 하나였던 대통령  (0) 2012.08.17
#13 독도는 역사입니다  (0) 2012.08.17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