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빛잔향 :: 세상을 바꾸는 시간 15분 제193회 어머니와 감나무 - 김창옥 (김창옥퍼포먼스트레이닝연구소 소장)






[세상을 바꾸는 시간 15분]

제가 집을 처음 떠나 본 것은 바로 군 복무를 시작하면서부터였습니다.
섬을 떠나야 섬이 보인다는 말처럼, 집을 떠나보니 비로소 가족이 보였습니다.
특히 어머니와 제 자신에 대한 깊은 생각들을 많이 했던 것 같습니다.
소중한 사람일수록 한번은 떠나봐야 그 사람을 알게 됩니다.
자신도 마찬가집니다.
이번 강연은 제 가족과 삶을 조금 더 깊게 바라볼 수 있었던 경험과 깨달음을 나누는 시간이 될 것입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