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빛잔향 :: 뉴스타파 목격자들 "부산국제영화제, 부활의 조건"







뉴스타파 목격자들 "부산국제영화제, 부활의 조건"

올해 21번째를 맞고 있는 부산국제영화제가 최악의 위기에 직면해 있습니다.
부산시와 부산영화제측 간의 갈등은 부산시가 이용관 전 집행위원장을 고발하고,
이에 맞서 영화인들이 영화제 불참을 선언하면서 막다른 골목까지 갔습니다.
뉴스타파 목격자들이 서병수 시장과 영화인들을 중심으로 진행한 인터뷰를 바탕으로 부활의 조건을 제시해봤습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