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빛잔향 :: 한겨레 더정치 59회 - 문재인 더불어민주당 후보 〈한겨레〉 인터뷰







한겨레 더정치 59회 - 문재인 더불어민주당 후보 〈한겨레〉 인터뷰

“안철수 후보, 정권연장을 바라는 세력들의 대표선수”

문재인 더불어민주당 대통령 후보는 9일 “이번 대선은 정권교체를 바라는 촛불민심 대 정권연장을 바라는 부패 기득권 세력 간의 대결”이라며 “안타깝게도 안철수 후보는 지금까지는 정권교체를 위해서 노력하는 후보라고 인식됐는데 지금은 어느덧 정권연장을 바라는 세력들의 대표선수가 되고 있다”고 말했다.
문 후보는 이날 서울 상수동의 한 카페에서 이뤄진 〈한겨레〉와의 인터뷰에서 이렇게 밝히고 “민심은 압도적으로 정권교체를 바라기 때문에 이 대결구도가 분명하게 인식되면 국민들이 냉철하게 판단할 것”이라고 말했다.
문 후보는 이어 “지금 촛불민심이 외형상으로는 많이 사그라든 것처럼 보일지 모르지만 촛불이 요구하는 시대정신은 여전히 계속되고 있고 끝까지 시대정신과 함께함으로써 국민의 지지를 받아내고 정권교체를 해내겠다”고 말했다.
문 후보의 이런 발언은 최근 들어 새롭게 형성된 안철수 후보와의 ‘양강 구도’에서도 기존의 선거 전략을 그대로 유지하겠다는 뜻으로 풀이된다.(이하 중략)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