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빛잔향 :: 세상을 바꾸는 시간 15분 제237회 직업을 버리고 꿈을 찾다 - 백희성 (건축가)




건축가, 화가, 조각가, 작가, 과학자, 변호사 등등 우리의 꿈들은 보통명사화 되어 있습니다.
그러나 이런 구체적인 직업을 정하기 전에 우리의 꿈은 동사였습니다.
 "그림을 그리는 게 좋아요, 로봇을 만들고 싶어요, 만드는 게 좋아요." 우리의 어릴 적 꿈은 이랬습니다.
그러나 어느 순간부터, 우리의 꿈은 그림을 좋아하니 화가여야 했고, 로봇을 만들고 싶어 하니 과학자여야 했으며,
만드는 게 좋으니 디자이너, 혹은 조각가가 되어버렸습니다.
직업은 꿈을 이루게 해 주는 도구일 뿐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