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빛잔향 :: [개판오분전] 제24화 남재준, 이석기에 웃고 유우성에 울다







[개판오분전] 제24화 남재준, 이석기에 웃고 유우성에 울다

양파껍질처럼 드러나고 있는 국정원의 '서울시 공무원 간첩 증거 조작사건'.

오는 28일 결심 공판을 앞둔 가운데 간첩증거 조작사건의 베일이 서서히 벗겨지고 있다.

증거 조작에 가담한 국정원 블랙요원 김 모 과장(일명 김 사장)이 구속된 가운데 증거 조작의 핵심을 향해 다가가고 있다.

보수언론마저 국정원과 검찰에 등을 돌리며 남재준 국정원장을 압박하고 있다.

CBS 김대훈, 곽인숙 두 기자가 '간첩 증거 조작사건'의 핵심을 짚어보며 속 시원한 뒷이야기를 나눠 봤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